티스토리 뷰

My Story

게임 기획자의 책상

chauchau0 2008.06.11 18:38

사내 홍보팀에서 근무하는 사진이 필요하다고 왔었다. 에디터 쓰는 모습이나 책들이 가지런히 놓여있는 책들을 주로 찍어 갔는데... 그 직원이 하는 말이

"게임 기획자는 참 찍기가 어렵네요. 프로그래머나 그래픽 디자이너들은 특징이 확실해서 어떻게 찍어야 알겠는데...  그럼 기획 문서가 쫙 쌓여있는 모습을 연출하면 어떨까요?"

갑자기 드는 생각이 그럼 게임 기획자 책상은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 거야?

사용자 삽입 이미지
이런 모습?? 음.. 이건 오히려 그래픽 팀에 가까운 모습일 것 같고..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이렇게 메모로 도배된 모습?? >,.<


내가 바라는 게임 기획자의 책상 모습은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여러 가지가 놓여있지만 규칙적인 모습을 보이고 책상만 보아도 영감을 얻을 수 있는 위와 같은 형태면 어떨까?
책상 위에 널부러진 서류나 정리해야 겠다.



신고

'My Stor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회사 창에 보이는 알흠다운 풍경  (0) 2008.06.15
크런치 모드 (Crunch Mode)  (0) 2008.06.12
게임 기획자의 책상  (4) 2008.06.11
설득의 심리학으로 본 현 정권과 2MB  (0) 2008.06.05
나의 Off-line RSS Reader  (2) 2008.05.29
그래도 근황  (8) 2008.05.11
댓글
댓글쓰기 폼